잠이안와-_-(...)

아이 2004.03.09 02:25 read.37




어쩌다주어진 황금연휴(..)는 쏜살같이 끝나버리고
다시 시작된 새벽등교모드로 인하여 am6:30분에
'철저기상'해야함에도 불구하고 아직도 찾아와주지
않으시는 '잠'님 때문에 두 눈 꿈쩍이고 있음.





아아, 지금 자도 4시간 꼬박 잘까 말까 하는데;
(현재시각 오전 2시 24분을 지나가고 있음)
어서 자야지 자야지 자야지 자야지 자야하고말고T________T









足)
다시 불면증시기시작인가 -_- 끄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