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0130

아이 2018.01.30 16:04 read.4






1.
유일하게 요새 챙겨보는 나의 사랑 너의 사랑 설탕맨을 보다가 깜짝 놀랬네. 순간 옆에 남편님이 상주하신걸 까먹고 아이고 우현아 꺄악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라고 할뻔했....ㅋㅋㅋㅋㅋ. 세월이 유수라 막내둥이 얼굴이 아재가되어버렸네 ㅠㅠ 그 고왔던 얼굴은 어데로 가버렸는고 ㅠㅠ 진짜 이게 추억소환인가 옛날에 모 님들과 함께 현장 뛰던 생각이 주마등처럼 스치면서 다들 잘 지내시는지 생각났다능. 다들 잘 지내나여 다들 건강하게 잘 지냈으면 좋겠다는ㅋ 재밌는 추억이 많았다 M모 방송 공방ㅋㅋㅋ 이라던가ㅋㅋㅋㅋㅋㅋ홈도 있었엉 ㅋㅋㅋㅋㅋㅋㅋ그러고 보면 아마 이 어빠들이 현장더쿠 한 막차라인 즈음이였는데 사실은 테이쿠 현장진행형이라 유구무언 그땐 진짜 재밌었더랬더랬. 다들 잘 사는거 같아서 좋구먼 건강하게 잘 들 지내셨으면 좋겠더라능. 나중에 친구랑 논현동 이자카야라도 가야하나ㅋㅋㅋ 군대 갔다와서 배우한다고 했는데 잘 안풀렸나봄 ㅠㅠ 순하구 착했던 얼굴이 기억에 남는 베이비. 잘 살았으믄 좋겠다능. 굿럭크


2.
생일근무 일당으로 금일봉 폭탄을 많이 받아서 몸둘바를 모르겠네. 카드 및 선물로 더불어 본의 아니게 스벅 부자가 되었다. 스벅 부자에 생일쿠폰을 쓰러 가야하는데 점심에도 탈출을 못하니 짬이 안남. 기실 생일엔 진짜 평평하고 높은 창문 앞에 앉아서 차 마시는게 소원이였는데 이번주의 어느 날에는 꼭 해야지 라고 생각해본다.


3.
포기하지 않고 살아야지 이틀지나면 하루는 정신을 차리면서 생각해본다. 이젠 좀 기운도 차리고 앞을 바라봐야 하니 않을까 하는.



593 181022 2018.10.22
592 181017 2018.10.17
591 181010 2018.10.10
590 180927 2018.09.27
589 180921 2018.09.21
588 180907 2018.09.07
587 180905 2018.09.05
586 180829 2018.08.29
585 180827 2018.08.27
584 180723 2018.07.23
583 180719 2018.07.19
582 180621 2018.06.21
581 180605 2018.06.05
580 180514 2018.05.14
579 180426 2018.04.26
578 180419 2018.04.19
577 180227 2018.02.27
576 180206 2018.02.06
> 180130 2018.01.30
574 180128 2018.01.26
573 170125 2018.01.25
572 180110 2018.01.10
571 171219 2017.12.19
570 171129 2017.11.29
569 171124 2017.11.24
568 171026 2017.10.26
567 171024 2017.10.24
566 171016 2017.10.16
565 170926 2017.09.26
564 170922 2017.09.22
563 170914 2017.09.14
562 170904 2017.09.04
561 170828 2017.08.28
560 170828 2017.08.28
559 170825 2017.08.25
558 170822 2017.08.22
557 170816 2017.08.16
556 170810 2017.08.10
555 170712 2017.07.12
554 170712 2017.07.12
553 170710 2017.07.10
552 170707 2017.07.07
551 170705 2017.07.05
550 170703 2017.07.03
549 170621 2017.06.21
548 170619 2017.06.19
547 170616 2017.06.16
546 170615 2017.06.15
545 170609 2017.06.09
544 170526 2017.0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