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0430

아이 2007.04.30 21:52 read.5








































필름을 샀는데 (코니카 모모 필름이 단종된다고 하길래) 오나전 낚였다. 유통기한이 올해 8월까지 일줄이야! (...)(ㅍㄹㄴㄹ 믿는 도끼에 발등을 턱턱 찍어대다니-_-) 싼맛에 네통이나 샀는데 (꾸억) 그것도 36방짜리로! (흐극) 미코나에게 먹이기엔 참으로 많다.(애가 배가 터져서, 필름 감을때 털털대던(..)) 토요일도 하루진종일 찍어댔는데 두롤도 못찍었어. 쓸데없이 퍼석퍼석 셔터 눌러댄다고 돈ㅈㄹ한다고 K님에게 오나전 쿠사리 잡수셨지만 (사실 이런 비화가 있다는 사실을 모르시는 그분 =_=  찔려서 실토를 못하ㄱ; (쿨럭)) 여하튼 아 그래도 너무 좋다. 그날은 또 얼마나 볕이 좋던지, 하루종일 황홀경에 휩싸여서 허부적 찰각찰각 유영하고. 그나저나 스코피가 인천과 부천에 없다는 엄청난 사실을 받아들이기 어려운탓에 (땀) (이 넓은 땅떵이에 멀쩡한 필름스캔집을 찾아내기가 왜 이리 어려운것일까-_-a) 결국 원래 가던 노량진으로 가야할지도 모른다는 (땀) 이래저래 계산해보면 차라리 거기로 가는게 더 싸다는 (땀) 아아 다 찍어놓은 롤을 보며 혼자 두근두근 하고 있는데 뭐 그나저나 네롤 다찍고 한꺼번에 가야하는데 흐거걱 이젠 뭐 찍을 틈새도 없고 (땀) 강의테이프도 완전 낚여서 하나가 씹어대는데 산지 오래되어서 바꿔줄것같지도 않아 (대략 낭패) 트북씨도 한동안 신경을 안써놨더니 계속 지리 버륵버륵 소화불량 상태라 뒤집어야 하는데, 뒤집어야 하는데 귀찮아 (...) 내일은 도서관 가는 날인데 하필이면 비가 또 온다고 하고 (올라면 오늘 확 오던가-_-) 나는 참으로 엎어지면 코깨질 ㄴ일세.




덧1. 또 변덕이 시작(...)
덧2. 잠을 제대로 못자서 그런지 상태 몽롱 (..)
덧3. 운동해야해 운동 운동 운동 (....)
382 080117 2008.01.17
381 080110 2008.01.10
380 080102 2008.01.02
379 071223 2007.12.23
378 071214 2007.12.14
377 071211 2007.12.11
376 071209 2007.12.09
375 071201 2007.12.03
374 071122 2007.11.22
373 071117 2007.11.18
372 071111 2007.11.12
371 071105 2007.11.05
370 071029 2007.10.29
369 071029 2007.10.29
368 071018 2007.10.19
367 071014 2007.10.14
366 071013 2007.10.13
365 071008 2007.10.08
364 071001 2007.10.01
363 070921 2007.09.21
362 070914 2007.09.14
361 070911 2007.09.11
360 070909 2007.09.09
359 070905 2007.09.05
358 070904 2007.09.04
357 070903 2007.09.03
356 070824 2007.08.24
355 070820 2007.08.21
354 070817 2007.08.17
353 070812 2007.08.12
352 060805 2007.08.05
351 070730 2007.07.30
350 070721 2007.07.22
349 070709 2007.07.10
348 070701 2007.07.02
347 070629 2007.06.29
346 070625 2007.06.25
345 070622 2007.06.23
344 070615 2007.06.16
343 070613 2007.06.13
342 070601 2007.06.01
341 070525 2007.05.25
340 070516 2007.05.16
339 070511 2007.05.11
> 070430 2007.04.30
337 070423 2007.04.23
336 070421 2007.04.23
335 070418 2007.04.19
334 070416 2007.04.16
333 070409 2007.04.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