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1118

아이 2005.11.18 22:26 read.6

 

 


day_1118.jpg

 












1.
노란색 은행잎들이 도란도란 매달려 있었던게 얼마 전인거 같은데, 어느새 학교의 나무들이 잎사귀 부재상태로 덩그러니 서있었다. 계절의 변화는, '어느새'란 말을 다 끝내기도 전에 성큼성큼 내 앞에 다가와서 멈춰진 생각의 시계를 과거'인것'으로 되돌려 놓는다. 계절의 순환은 계속되는것이지만 (비록 인간의 지나친 자연침해적 작태에 야기되어진 '지구 온난화'현상때문에 또렷했던 4계절의 구분이 점차 흐려지고 있다 하더라도) 스물세살, 대학교 4학년 2학기 11월 17일날의 학교에서 '알아차리게'되는 겨울의 초입은 다시 오지 못할것이다.




그래서 조금 쓸쓸했다고. '안녕' 인사도 못할정도로 촉박하게 가버렸으니.











2.
쉽게 생각한적은 없었지만 어렵게 생각한적도 없었기에 이 모든것들은 내게 다가올때마다 '생소'한것이다. '예상'한것보다 지구상에는 상당히 많은 생명체들이 난립하고 있었고, 그 중에서 '나'는 아주 티끌만한 지점을 차지하고 있다는것을 겸허하게 받아들이는 '아주 어른스러운' 자세의 안정이 필요하ㄷ.............................









.....가 아니라! 그게 아니라 그거 아니라. 생존의 치기를 '안정'으로 매꾸려고 하는 안일한 생명체의 방식을 신랄하게 씹어줘야 하는거다-!!!!! (느낌의 표, 삼만개정도) 나 아직 스무살 초입인데 (더군다나, 사춘기적 호르몬 변화가 '이마'에 극심하게 돋아나고 있으며, 정신연령도 이에 상응하게 답보되어 가는) 아무리 외부적 요인에 사고방식을 '일시적으로 고착화'시켜야 한다고 하더라도, 그 순간의 평안을 부르짖는 '본능'을 어느샌가 옆구리에 끼고 노니게 된건가. 오, 하느님. 이거 생각보다 끔찍한 일인거잖아요.








3.
그래서 다시 Beautifu Days랑 피터팬-을 꺼내 듣기 시작했다고.
(생각보다 마이앤트메리는 너무 참하고 늘어져(좀 더 촉촉한데다가))

 

 

243 060124 2006.01.24
242 060120 2006.01.20
241 060114 2006.01.14
240 060113 2006.01.13
239 060109 2006.01.09
238 060106 2006.01.06
237 060105 2006.01.05
236 060102 2006.01.02
235 051218 2005.12.18
234 051216 2005.12.16
233 051210 2005.12.10
232 051207 2005.12.07
231 051203 2005.12.03
230 051130 2005.12.01
229 051122 2005.11.26
228 051120 2005.11.20
> 051118 2005.11.18
226 20051112 2005.11.12
225 05106 2005.11.06
224 051102 2005.11.02
223 051025 2005.10.25
222 051024 2005.10.24
221 051022 2005.10.22
220 051017 2005.10.17
219 051010 2005.10.10
218 051009 2005.10.09
217 051007 2005.10.07
216 051003 2005.10.04
215 050928 2005.09.28
214 050923 2005.09.23
213 050917 2005.09.17
212 050916 2005.09.16
211 050910 2005.09.11
210 050908 2005.09.08
209 050904 2005.09.04
208 050902 2005.09.02
207 050830 2005.08.31
206 050829 2005.08.29
205 050825 2005.08.28
204 050822 2005.08.23
203 050822 2005.08.22
202 050820 2005.08.20
201 050816 2005.08.16
200 050812 2005.08.12
199 050806 2005.08.06
198 050801 2005.08.01
197 050729 2005.07.29
196 050726 2005.07.27
195 050725 2005.07.25
194 050716 2005.07.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