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331

admin 2020.03.31 13:52 read.50

 

 

 

 

와 이런게 공황장애인건가. 숨이 안쉬어져 가슴이 막 뻐근해... 막 몰아치고 말도안되는거 생때쓰는 애랑 통화 했더니 갑자기 머리가 핑 돌음. 와 뭐지. 아 이러다가 진짜 죽는건가 싶은 생각이 들어서 무서워졌음... 한개가 안풀리면 계속 안풀림 안좋은일이생기면 계속 안좋은것만와 그런게 의도한건 아닌데 또 그렇게 되버리니까 그냥 기운이 계속 빠짐. 열심히 잘 해볼려고 하는데 쉽지가 않네 사회현상때문에 무서운게 아니라 나 때문에 다 잘못될까봐 그게 겁이나는것임. 토할거같아 아 진짜 집에 가구싶어 아무것도 하기 싫어. 피곤해 그냥 누가 단칼에 마무리 해줬으면 좋겠다. ㅠㅠ 현실을 생각하면 숨만 막히니 이걸 또 어찌 해야하나 싶다. 진짜 운동 안해서 그런건지 몸 무거워서 기분이 시발 더 ㅈ 같음.. ㅠㅠ 아 진짜 다 싫어 피곤해 집에 가구싶어..

 

 

+

 

내가 마음이 많이 부서지고 허술해 질때 남편이 옆에 있어서 잘 잡아주고 토닥여줘서 정말 고맙구 감사했다. 아마 혼자였으면 견디지 못하였을 나날이 많았을것이다. 좋은것 즐거운것 많이 보고 편하게 좀 있어야지 이제 4월의 결과가 도래하는데 ㅠㅠ 병원을 아니가고 찾아와주길 간절히 바라고 있음. 그게 안되면 다음주에 병원을 가야하는데 ㅎ 어쨌거나 시간이 없으니까 빨리빨리 진행하는걸로.

 

 


 

731 201020 2020.10.20
730 201006 2020.10.06
729 200922 2020.09.22
728 200917 2020.09.17
727 200908 2020.09.08
726 200831 2020.08.31
725 200814 2020.08.14
724 200728 2020.07.28
723 200721 2020.07.21
722 200717 2020.07.17
721 200713 2020.07.13
720 200703 2020.07.03
719 200615 2020.06.15
718 200605 2020.06.05
717 200525 2020.05.25
716 200518 2020.05.18
715 200513 2020.05.13
714 200429 2020.04.29
713 200422 2020.04.22
712 200421 2020.04.21
711 200414 2020.04.14
710 200410 2020.04.10
709 200401 2020.04.01
> 200331 2020.03.31
707 200327 2020.03.27
706 200326 2020.03.26
705 200316 2020.03.16
704 200310 2020.03.10
703 200306 2020.03.06
702 200226 2020.02.26
701 200221 2020.02.21
700 200219 2020.02.19
699 200210 2020.02.10
698 200206 2020.02.06
697 200131 2020.01.31
696 200128 2020.01.28
695 200120 2020.01.20
694 200117 2020.01.17
693 200114 2020.01.14
692 200113 2020.01.13
691 200109 2020.01.09
690 191213 2019.12.13
689 191202 2019.12.02
688 191128 2019.11.28
687 191119 2019.11.19
686 191106 2019.11.06
685 191101 2019.11.01
684 181030 secret 2019.10.30
683 191025 2019.10.25
682 191015 2019.10.15